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
'시장이냐, 위원장이냐' 총선출마 고심 양 시장 행보는?민주 광명을 지역위원장 당분간 공석...내년 지방선거 앞두고 임명할 듯
  • 장성윤 기자
  • 승인 2017.04.12 23:39
  • 댓글 9

이언주 의원이 지난 6일 탈당하면서 사고지구당이 된 더불어민주당 광명을 지역위원회의 위원장 자리를 누가 차지할 것인지에 대해 관심이 쏠리고 있는 가운데 민주당은 당분간 광명을 지역위원회를 위원장 임명없이 공석인 상태를 유지하는 쪽으로 가닥을 잡은 것으로 알려졌다.

▲ 더불어민주당이 이언주 의원(왼쪽) 탈당으로 공석이 된 광명을 지역위원장을 내년 지방선거를 앞두고 임명하는 것으로 가닥을 잡은 것으로 알려지면서 차기 총선 출마를 고심하고 있는 양기대 시장(오른쪽)이 대선 이후 어떤 행보를 보일 것인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민주당 관계자에 의하면, 조기 대선의 촉박한 일정상 광명을 지역위원장을 임명할 여유가 없어, 대선까지는 공동 선대위원장 체제, 대선 후에는 직무대행 체제로 운영하다가 내년 지방선거를 앞둔 시점에 위원장을 임명할 것으로 전망된다. 대선기간 선대위원장은 박승원, 김성태 경기도의원이 공동으로 맡게 되고, 직무대행은 아직 결정되지 않은 상태다.

내년 지방선거에서 시, 도의원 후보들의 공천권을 행사할 지역위원장을 지역내 인사로 할 것인지, 외부인사를 영입할 것인지도 대선 결과에 따라 좌우될 가능성이 크다. 대선 결과에 따라 민주당과 국민의당 사이에서 눈치를 보고 있는 지역정치인들의 이동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여 지역정가도 재편될 수 있기 때문이다.

민주당은 문재인 후보 당선시 지역인사를 임명할 가능성에 무게를 두지만,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가 당선된다면 대선 후 힘이 실릴 수 밖에 없는 이언주 의원의 대항마로 광명을 지역에 중앙 정치인을 전략적으로 내려보낼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는 모양새다.

이런 안갯 속 정치구도 속에서 사실상 차기 총선 출마를 오래 전부터 고심하고 있는 양기대 시장이 내년 지방선거에서 3선 시장에 도전한 후 총선 출마 기회를 엿볼 것인지, 시장 출마를 원하는 당내 인사와 연대해 힘을 실어주고 지역위원장 자리를 차지해 총선 공천에 유리한 입지를 선점할 것인지, 대선 이후 그의 행보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현재 민주당에서 차기 시장 후보로 거론되는 인사는 양기대 시장을 비롯해 장영기 변호사, 박승원 경기도의원, 김경표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장 등이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9
전체보기
  • 어이상실 2017-04-14 15:11:30

    당 때문에 찍어준 줄 모르지   삭제

    • 거시시 2017-04-14 14:45:22

      좃가치 완존 전라도판이구나.   삭제

      • 지역신문 정직해라. 2017-04-14 00:48:39

        심심한 광명지역신문.
        보수정당 찌라시 노릇하더니, 보수정당 와해되니 할 일 없어 이런 기사 올리시나~~ 쯧~쯧~~!
        대선 끝나면 바로 결정 날 일을~~   삭제

        • 구경꾼 2017-04-13 20:43:37

          장영기 밀어내고 이언주 전략공천하더니 뒤통수 맞은 민주당. 자업자득이다   삭제

          • 정청래 짱 2017-04-13 15:36:38

            정청래 온다는 소문 있던데 아닌가?   삭제

            • 머리 아파 2017-04-13 14:57:48

              양시장 머리는 아프겠지만 좋겠다.   삭제

              • 이미 정해짐 2017-04-13 14:50:07

                이연주는 정치 이번으로 끝이고,
                이미 지역위원장 정해졌음.
                다만,선거끝나고...
                양기대도아니고 장영기도 아니고...   삭제

                • 아무나 2017-04-13 10:36:56

                  2년 위원장으로 있다가 총선 한달전에 전략공천으로 물 먹을 수 있지. 년 고생한 장영기도 그렇게 팽 당하고 뜬금없이 이언주가 공천받은거잖아. 그게 민주당의 현실이지.   삭제

                  • 싱글벙글 2017-04-13 09:08:22

                    이언주의원 짧은생각에 호박이 넝쿨째 굴러와서
                    억세게 행운이 온 행운아는 누구?

                    그런데
                    구로기지창 지하화 지하철역 5개소 지하철유치 공약은
                    안녕 하신지?

                    또한
                    특별교부세 확보로 초등학교 증축으로 인한
                    구름산 환지개발 초등학교 1개소 확보 의무를 면한것

                    혹시나
                    아무개후보를 선택하여야 노력하겠다고 헛튼말은 없겠지

                    .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