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
임혜자-김윤호, "박승원 시장은 뭐가 두려워 토론회 피하나?"
  • 광명지역신문
  • 승인 2022.04.13 01:05
  • 댓글 1

광명지역신문> 김윤호·임혜자 더불어민주당 광명시장 예비후보는 11일 더불어민주당 정체성을 지키고 지방선거 승리를 위해 예비후보자 간 정책토론회를 개최하자고 공동 제안했다. 특히 토론회를 회피하고 있는 박승원 시장을 향해 맞짱 토론회 개최도 요구했다.

사진 왼쪽부터 임혜자, 김윤호 예비후보

두 예비후보는 박 시장을 향해 뭐가 두려워 선거의 가장 기본적인 토론회마저 거부하는지 묻고 싶다며, 토론회 거부는 시민들의 알권리를 저버리는 것으로 즉각 응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김윤호 예비후보는 이날 “토론회는 후보자의 자질과 능력, 정책을 검증하는 공정선거의 필수 과정이며 시민의 요구이자 후보자의 의무”라고 말했다.

이어 임혜자 예비후보도 “토론은 민주주의 꽃이며, 우리 광명의 미래 발전을 위해 함께 고민하고 지혜를 모으자는 뜻에서 제안하게 되었다”고 덧붙였다.

광명지역신문, JOYGM

광명지역신문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명지역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