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양기대 의원, ‘우크라이나 집단학살’ 전쟁범죄자 처벌 촉구
  • 광명지역신문
  • 승인 2022.04.06 00:10
  • 댓글 3

광명지역신문> 더불어민주당 양기대 국회의원(경기광명을)은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에서 자행한 집단학살 등 전쟁범죄를 규탄하며, 러시아의 전쟁범죄자들이 국제형사재판소(ICC)에 회부될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모으겠다는 뜻을 밝혔다.

양기대 의원은 지난 4일 드미트로 포노마렌코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와 만나 전쟁범죄를 규탄했다.

5일 양기대 의원실에 따르면 양 의원은 지난 4일 서울 한남동 우크라이나 대사관을 직접 찾아 드미트로 포노마렌코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와 만나 이같이 밝히고, 우크라이나 지원을 위해 1백만원을 기부했다.

이 자리에서 양 의원은 “우크라이나 부차를 포함한 전역에서 러시아군의 집단학살 등 명백한 전쟁범죄가 자행되고 있는 것에 분노를 누를 길이 없다”면서 “러시아의 모든 전쟁범죄자들이 반드시 처벌받을 수 있도록 한국정부와 국민도 동참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양 의원은 "평소 일본군위안부에 대한 일본정부의 진심어린 사과와 보상 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하고 있다”며 "전쟁범죄의 잔혹함 등을 심각하게 여기고 있는 만큼 러시아의 전쟁범죄자들이 심판을 받을 수 있도록 힘을 보태겠다”고 강조했다.

양 의원은 “오는 11일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이 국회에서 화상으로 시정연설을 한다”며 “국회 차원의 우크라이나 지원을 위해 노력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이에 포노마렌코 대사는 “대한민국의 지지와 응원, 인도적 지원에 감사하고 있다”면서도 “더이상 러시아가 잔혹행위를 할 수 없도록 막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러시아 규탄 강화 등 대한민국의 더 많은 지원을 요청한다”며 한국정부와 국회의 적극적인 지지와 연대를 촉구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광명지역신문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명지역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