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사회/일반
'복면가왕' 화채 3연승 도전, 몽환적인 무대와 곡 해석에 판정단들 '홀릭'
  • 이서진 기자
  • 승인 2021.08.15 13:26
  • 댓글 0

[광명지역신문=이서진 기자] 15일 방송되는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화채’의 3연승 도전 무대와 피의 승부를 펼칠 복면가수 4인의 무대가 공개된다.

이번 주, 美친 매력의 2연승 가왕 ‘화채’가 3연승에 도전한다. 그녀는 지금껏 긱스 ‘짝사랑’, 백지영 ‘내 귀에 캔디’ 등 예상치 못했던 다양한 장르의 곡들을 본인만의 매력으로 소화해내며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아왔는데, 이번 3연승 도전 무대에서도 파격 of 파격 선곡으로 여름특집 ‘복면가왕’에 열기를 더한다고 한다. 가왕 ‘화채’만의 몽환적인 무대와 곡 해석에 판정단들 또한 홀린 듯 빠져든다고 하는데. 독보적 감성을 자랑하는 2연승 가왕 ‘화채’는 과연 어떤 곡으로 3연승에 도전하고, 또 그녀는 역대급 도전자들을 제치고 3연승에 성공하며 장기가왕의 가도를 달릴 수 있을 것인지 궁금증이 치솟는다.

한편, 여름 특집을 맞아 가왕석을 향한 열기가 그 어느 때보다 뜨거워 판정단들을 혼란에 빠트린다. 2라운드 첫 조부터 우열을 가릴 수 없는 강렬한 무대들이 이어지며 가왕 ‘화채’를 끊임없이 벼랑 끝으로 몬다고 하는데. 무대를 본 윤상은 “명승부 중 명승부다!”라며 감탄을 표하고, 다른 판정단들 또한 복면가수들의 치열한 무대에 “누가 가왕이 되어도 이상하지 않을 불 대진”이라며 입을 모아 극찬한다는 후문. 과연 가왕석을 향한 3파전은 어떤 모습이며, 또 벼랑 끝의 2연승 가왕 ‘화채’는 위기를 극복하고 3연승까지 성공할 수 있을 것인지 관심이 집중된다.

또, 한 복면가수가 가왕급 무대를 선보이며 모두를 놀라게 한다. 복면가수의 무대를 본 8연승 가왕 손승연은 “저분이 가왕이 된다면 앞으로 보여줄 게 무궁무진 할 거 같다”라며 강력한 가왕감으로 지목함과 동시에 기대감을 내비친다고. 과연 역대 가왕 랭킹 2위에 빛나는 손승연이 차세대 가왕감으로 점찍은 복면가수의 정체는 누구이며 또, 어떤 무대로 판정단들의 귀를 사로잡을지 기대감이 모아진다.

보기만 해도 시원해지는 복면가수들의 압도적인 무대들과 가왕 ‘화채’의 3연승 도전 무대는 오늘 저녁 6시 5분 ‘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서진 기자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서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