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
김우석 도의원, '전국 최초' 학생 눈건강 조례안 제정 초읽기
  • 광명지역신문
  • 승인 2021.06.16 23:06
  • 댓글 0

[광명지역신문]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김우석 의원(더불어민주당, 포천1)이 대표발의한 「경기도교육청 학생 눈건강 증진에 관한 조례안」이 16일 교육기획위원회 심의를 통과하였다.

김 의원은 “학령 전기는 발달단계 상 많은 결정적 시기를 내포하고 있다. 눈건강도 마친가지이다. 이 시기에 시력저하를 발견해 적시에 치료하지 않으면 영구적인 저시력 상태를 초래할 수 있다”며, “학령기 학생의 시력저하는 읽기와 쓰기 능력에 영향을 줄 뿐만 아니라, 장기적으로 보면 사회화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다”며 조례 제정 취지를 밝혔다.

김 의원이 대표발의한 본 조례안은 △ 학생 눈건강 증진을 위한 기본계획 수립 △ 찾아가는 학생 시력검진 및 교육, 홍보사업 △ 효율적인 사업 추진을 위한 위탁 사항, 경기도 및 눈건강 관련 기관·단체 등과의 협력체계 구축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김 의원은 “특히, 코로나-19로 스마트기기 사용이 많아지는 환경에 노출되는 학생들은 눈의 피로, 충혈, 빛이나 자극에 민감한 증상인 VDT(Visual Display Terminal syndrome) 증후군을 주의해야 한다. 2016년 9세 이하 VDT 증후군 환자는 1만 9178명으로, 2012년 1만 5726명 대비 18%나 증가했다. 특히, 1년 사이 유·아동 환자가 전년대비 4%나 늘어 10~19세 청소년 환자의 증가율(0.5%)에 비해 무려 8배나 높다”며, “본 조례 제정으로 시력검사는 물론 눈건강 교육을 통해 시력교정, 시기능 향상으로 자아존중감은 물론 교육성취도 향상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기대감을 표했다.

한편, 교육기획위원회 심사를 통과한 본 조례안은00 오는 6월 23일 제352회 제4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될 예정이다.

광명지역신문, JOYGM

광명지역신문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명지역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