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투기의혹' 광명시청 공무원 등 4명 검찰 송치
  • 장성윤 기자
  • 승인 2021.04.28 22:39
  • 댓글 2

[광명지역신문=장성윤 기자] 광명시흥 3기 신도시 예정부지 내 토지를 가족과 함께 매입해 투기 의혹이 제기된 경기 광명시청 공무원이 검찰에 송치됐다.

광명시청 공무원 A씨가 가족과 공동명의로 사들인 가학동 소재 임야

경기남부경찰청 부동산 투기 특별수사대는 지난 27일 광명시청 공무원 A씨와 가족 등 4명을 공공주택특별법 위반 등의 혐의로 검찰에 넘겼다고 밝혔다.

광명시청 6급 공무원인 A씨는 지난 해 7월 광명시흥지구 가학동 소재 임야 800㎡를 본인과 가족 3명의 공동명의로 4억3천여만원에 매입하고, 불법으로 형질을 변경한 것으로 알려졌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장성윤 기자  jsy@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성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 진짜투기꾼 2021-04-29 13:33:20

    사정기관에서 지구안 토지매입자만 찾는다면
    헛수고이고 피라미만 잡는 꼴입니다.
    진짜는 보상지구와 경계이루는 지구밖
    땅을 산 사람들입니다.

    (1) 광명시흥 3기 신도시 예정부지
    (2) 광명구름산지구 도시개발 부지

    이토록 알커 주어도 모르니 국가 은 맹물   삭제

    • 공무원 등.등.등. 2021-04-29 06:23:22

      광명시공무원 등.등.등.등.

      광명시 기타 등 참으로 깨끗합니다.
      구름산 도시개발 사업지구 에는 참으로 깨끗하겠지요..   삭제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