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
광명시, 공공데이터 구축...1인가구-어린이 안전 강화공공데이터 뉴딜 기업매칭 2개 사업 선정...3억6900만원 확보
  • 광명지역신문
  • 승인 2021.04.24 02:01
  • 댓글 0

[광명지역신문] 광명시는 행정안전부 주관 ‘공공데이터 뉴딜 기업매칭지원사업 공모’에서 ‘1인가구를 위한 정책지도 서비스 및 Open API 구축’ 및 ‘어린이 교통환경 안전 데이터 구축’ 2개 과제가 예비, 본 과제로 각각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공공데이터 뉴딜 기업매칭지원사업’은 행정안전부에서 지난해부터 추진하는 사업으로, 데이터 구축·가공이 필요한 행정·공공기관(수요)과 관련 기술을 보유한 데이터 기업(공급)을 매칭하여 예산을 지원한다.

광명시는 지난 3월 본 사업을 신청하여 사업 타당성과 사업의 실현 가능성, 공공데이터 개방 효과성, 사업계획 충실도 등을 평가받아 22일 최종 선정돼, 과제별로 1~2억원씩 지원을 받아 총 3억6천9백만원을 지원받게 됐다.

광명시는 선정된 ‘1인가구를 위한 정책지도 서비스 및 Open API 구축’ 사업을 통해 생활편의시설, 여가/문화시설, 의료시설, 교육시설, 치안시설 등의 복지시설 데이터와 유동인구를 기반으로 한 1인 가구 공간정보 정책지도 및 복지정책 데이터 총 7종의 데이터 구축 및 Open API를 개방할 계획이며, ‘어린이 교통환경 안전 데이터 구축’ 사업을 통해 어린이보호구역 면 데이터, 주요지점 보행량, 교통안전 시설물 9종을 포함하여 총 11종 데이터를 구축할 계획이다.

광명시 관계자는 “광명시 1인 가구 복지정책 데이터를 확보할 수 있는 기회"라며 "이를 통해 1인 가구 사회적 관계망 구축, 어린이 교통안전 사각지대 분석 및 스마트 횡단보도 최적 위치 선정 분석 등에 활용하여 어린이 교통환경 안전이 강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광명지역신문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명지역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