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넥타이 풀고 반팔옷 입어요...경기도, 쿨맵시 캠페인
  • 서인숙 기자
  • 승인 2016.07.16 13:09
  • 댓글 0

경기도가 시원하게 여름을 나면서 온실가스를 줄여 지구의 건강도 챙기자는 취지의 ‘쿨(Cool) 맵시 캠페인’을 전개한다. 도는 올 여름 냉방 사용량 증가 등 전기에너지 소비 급증에 대비하고, 온실가스 1인 1톤 줄이기 운동의 일환으로 13일부터 8월 말까지 ‘쿨맵시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쿨맵시’는 더운 여름을 시원하게 보내자는 의미의 ‘쿨(COOL)’과 옷차림 모양새를 의미하는 순 우리말 ‘맵시’의 합성어로. 시원하고 예절을 갖춘 옷차림으로 체감온도를 낮추고 냉방온도를 높여 에너지를 절약하자는 취지이다.

경기도가 제안한 쿨맵시 옷입기는 넥타이와 상의 첫 단추 풀기, 반소매 셔츠와 블라우스 입기, 겹쳐 입지 않기 등이며, 쿨맵시를 실천하면 체열과 땀을 쉽게 배출해 체감온도를 2℃가량 낮추는 효과가 있다.

도는 쿨맵시를 실천하면서 여름철 실내 냉방온도를 26℃~28℃로 유지해 온실가스 감축에 동참하자고 제안하고 있다.

한편, 도는 13일 오전 도 청사에서 출근 직원 등을 대상으로 쿨맵시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날 캠페인에서는 쿨맵시 의상 착용하기, 냉방온도 높이기, 대중교통 이용하기, 장바구니 이용하기 등의 내용이 담긴 ‘온실가스 1인 1톤 줄이기 실천 서약서’도 받는다.

도 관계자는 “경기도와 각 시군은 쿨맵시 실천을 비롯해 에너지 절약, 온실가스 줄이기 주민 교육 등 다양한 방법으로 생활 속 저탄소 실천 캠페인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