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중소기업 CEO 55% "여름휴가 안간다"
  • 서인숙 기자
  • 승인 2016.07.14 16:36
  • 댓글 0

중소기업 CEO(최고경영자) 절반 이상이 올 여름 휴가를 떠나지 않을 계획인 것으로 나타났다. 중소기업중앙회(이하 중기중앙회)는 최근 중소기업 CEO 200명을 대상으로 '여름휴가 계획'을 조사한 결과, 절반 이하인 45.5%만이 '계획하고 있다'고 답했다고 14일 밝혔다. 평균 휴가기간은 4일이었다.

반면, '계획이 없다'(54.5%)고 답한 중소기업 CEO들은 그 이유로 '회사업무가 바빠서'(46.8%), '휴가비 등 경제적 부담을 느껴서'(27.5%) 등을 꼽았다. 여름휴가를 계획한 중소기업 CEO 가운데 94.5%는 휴가지로 국내를 택했다. 지난해(91.4%)보다 3.1%p 상승한 수치다. 국내 휴가를 계획하고 있는 중소기업 CEO 중 14.8%는 구조조정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거제와 울산 등의 지역을 방문할 의향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여름휴가를 통한 휴식시간이 기업경영에 도움이 되는지' 여부에 대해서는 68.5%가 "도움이 된다(매우도움+다소도움)"고 응답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