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수능 시험 현장 스케치...
  • 이정민 기자
  • 승인 2005.11.23 00:00
  • 댓글 0

동장군 심술이 많았던 시험장의 모습은 아니였습니다. 올 해 수능 시험장은 포근한 것 같습니다. 긴장된 모습의 학생들은 찾기 어렵더군요. 애태우는 부모의 마음을 아는지 모르는지 시험장소로 학생들은 성큼성큼 걸어 들어가는 모습을 보며 많이 변했구나를 느껴야 했습니다. 그래도 자식을 위해 기도하는 부모의 마음은 까맣게 타들어갑니다.

▲ 선배님들의 긴장을 풀어드려야지요. 차(茶)를 준비하고 있는 후배들...
▲ 아들! 시험 잘보거라~
▲ 선배님~ 정답이 보이십니까? 콕 찍으세요~
▲ 시험장으로,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 선배님~ 차 한잔 드시고 가세요...
▲ 시험장을 잘못찾은 학생을 태우고 급히 떠나는 순찰차
▲ 애간장이 타 들어가는 부모님들...
▲ 자리에 앉아 시험을 기다리는 수험생들.
▲ 선배님~ 화이팅~
▲ 부모의 마음은 한결같이 변함이 없습니다
▲ 문은 닫히고 시험은 시작되고...
▲ 꼭 이래야만 했나요? 눈살이 찌푸려지더군요

광명지역신문, JOYGM

이정민 기자  com423@paran.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