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쓰레기 무단투기 특별단속 실시
  • 광명지역신문
  • 승인 2005.10.25 00:00
  • 댓글 0

광명시는 지속적인 쓰레기 무단투기 단속을 실시했는데도 불구하고 아직도 골목길에 무단투기 쓰레기가 발생되고 있어 다음달 30일까지 관내 전 지역에 대해 야간 특별단속을 실시한다.

이에 따라 시에서는 시와 환경사업소 직원으로 편성된 주간 12명, 야간 12명 총 24명의 쓰레기 무단투기 단속반을 편성하고 골목길 쓰레기 무단투기 행위, 대형폐기물을 신고 않고 무단 배출하는 행위, 규격봉투를 사용치 않는 행위, 담배꽁초 · 휴지 등을 함부로 버리는 행위에 대해 강력한 단속을 실시 할 계획이다.

위반자에 대해서는 쓰레기 규격봉투 미사용자의 경우 10만원 과태료가 부과되고 음식물 전용봉투를 사용하지 않거나 일반쓰레기와 분리배출하지 않은 경우 사안에 따라 5만원에서 1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한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규격봉투 사용 및 재활용 분리배출 방법에 대한 주민계도용 홍보전단지 1만부를 자체제작해 적극적인 단속과 아울러 시민들의 준법정신 함양을 위한 주민계도 활동을 병행실시 할 예정이다.

김평기 환경청소과 청소담당은 “지금까지 2천 9백 여건의 쓰레기 무단투기 단속을 하고 과태료를 부과 했는데도 아직까지 근절되지 않고 있어 이번 야간 특별단속을 실시해 무단투기 행위를 뿌리 뽑겠다”고 말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광명지역신문  webmaster@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명지역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