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설·칼럼
[발행인칼럼] 덕분에 이만큼 왔습니다
  • 홍석우 발행인
  • 승인 2005.09.22 00:00
  • 댓글 0

▲ 광명지역신문 홍석우 발행인
광명지역신문이 창간 2주년을 맞이하였습니다. 그 동안 고비가 없었던 것은 아니지만 잠시 신문이 안 보이면 기다리고 걱정해주시는 독자 여러분들 덕에 이만큼 건강하게 자랐습니다. 매체의 홍수 속에서도 광명지역신문을 지켜 주시고 공짜로 볼 수 있는 정보지들이 거리를 메우고 있음에도 구독료를 내주시는 독자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광명지역신문의 꿈은 ‘나와 이웃의 뉴스가 가득한 매체’를 만들어 가는 것입니다. 마을 구석구석의 소식을 담고 이웃들의 삶에 활력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정보와 여론을 전달하는 매체가 되는 것이 광명지역신문의 꿈입니다.

어쩌면 광명지역신문이 쉼 없이 발행되는 그 자체가 꿈의 실현입니다. 다만 이 꿈을 이루기 위해서는 신문을 보는 사람들과 신문을 만드는 사람들이 더불어 행복해질 수 있는 여건을 만들어 가야 하는 큰 숙제가 밀려 있습니다. 이 숙제를 해내지 못하면 광명지역신문은 늘 ‘생존’ 그 자체에 매달려 있어야 합니다.

이제 생존이 아니라 좀 더 질 높은 만족을 추구해야 함을 알고 있습니다. 지역주민들의 기대와 독자님들의 사랑에 힘입어 다시 한번 도전해 봐야겠습니다.

생일을 맞으면서 독자 여러분께 자그마한 선물을 드릴 수 있어 다행입니다. 광명지역신문 멤버쉽 카드가 그것입니다. 보여주기만 하면 깎아 주고 더 주고, 정겨운 이웃사촌처럼 우대받으실 수 있습니다.

광명지역신문 독자님들께 기꺼이 특혜를 허락하신 제휴업체 사장님들께도 깊은 감사를 드리며 광명지역신문 멤버십 카드가 지역경제를 살려나가는 따뜻한 경제 울타리가 될 수 있도록 부지런히 뛰겠습니다.

광명지역신문은 생명체입니다. 지역주민들과 독자, 주주와 임직원들이 함께 성장시켜나가는 큰 생명입니다. 잘 자랄 수 있도록 관심과 애정, 조언과 비판을 부탁드립니다. 광명에 사는 사람 모두에게 행복한 뉴스가 가득 담긴 광명지역신문을 전할 날을 꿈꾸며 흔들림없이, 두려움없이 전진하겠습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홍석우 발행인  ceo@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석우 발행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