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방자치
공무원노조, 양심버린 공무원 물러나라!
  • 조준래 기자
  • 승인 2005.08.03 00:00
  • 댓글 0

전국공무원노조 광명시지부(지부장 강성철)는 지난 2일 공직자의 양심을 져버린 광명4동장은 물러나라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공무원노조측은 “사망한 인척의 유산인 아파트를 처분하기 우해 사망자를 살아있는 것처럼 위장, 주민등록을 관리하고 있다가 부동산 매매용 인감증명서를 허위발급 받고 아파트 매각이 생존시에 이뤄진 것처럼 조작하기 위해 일부러 늦게 사망신고를 했다”며 “사망한 인척의 주민등록관리를 위해 자신의 주거지로 주민등록을 무단전입했다”고 전했다.

광명4동장은 안산지검에서 3개월간 조사를 받고 기소유예처분을 받고 현재 경기도 징계위원회에 계류된 상태다. 공무원노조는 “공직자의 양심을 저버린 광명4동장은 물러나라”며 “이번 사건을 계기로 부정부패를 척결하고 내부개혁을 통해 깨끗한 공직사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조준래 기자  evans@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준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