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복지
[도서]연금술사파올로 코엘료 지음
  • 구경모
  • 승인 2005.08.01 00:00
  • 댓글 0

전세계 120여 개 국에서 번역되어 지금까지 2,000만 부가 넘는 판매량을 기록했다.

산티아고는 낯선 소년이 나타나 그가 이집트의 보물을 찾게 될 거라고 말하는 꿈을 두번씩 꾼다.그러던 어느날 책을 읽고 있는 그에게 홀연히 한 노인이 나타나 가지고 있던 양의 십분의 일을 자신에게 주면 이집트 피라미드에 묻혀 있는 보물을 찾는 길을 가르쳐주겠다고 제안한다

집시여인의 해몽과 우연히 만난 살렘 왕의 충고를 받아들여 양떼를 팔고 자아의 신화를 찾기 위한 정처없는 여행길에 몸을 싣는다.

연금술의 진정한 의미는 우리 모두 자신의 보물을 찾아 전보다 더 나은 삶을 살아가게 하는 것, 우리가 지금보다 더 나아지기를 갈구할 때 우리를 둘러싼 모든 것들도 함께 나아진다는 걸 우리에게 보여주는 것이다.

자신의 마음에 귀를 기울이게 되면서부터 산티아고는 과거나 미래에 연연하지 않고 만물의 정기와 호흡하게 된다. 산티아고는 자아의 신화를 찾아가는 고된 여정을 통해 필요한 모든 것 - 삶의 비밀스럽고 심오한 진리를 깨닫고, 그가 꿈꾸던 삶을 살았다. 그리고 그것이 코엘료가 우리에게 전하는 삶의 연금술, 영혼의 연금술이다.

‘머리가 아닌 마음에 이야기하는 상징의 언어’로 높이 평가받는 파울로 코엘료. 그는 한 인터뷰 기사에서, 표지(標識)란 신과 접촉하는 개인적인 방법이며 이 언어를 익히기 위해서는 저마다의 직관력을 개발하고 그러려면 실수를 범하는 것을 두려워해서는 안 된다고 말한다.

구절구절 현오한 가르침을 전하는 <연금술사>는 가히 현대의 고전이라 할 만하다.

<제공-일지서적>

광명지역신문, JOYGM

구경모  kkm@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구경모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