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경기도, 청렴사회 민관협의회 출범
  • 서인숙 기자
  • 승인 2019.02.27 14:45
  • 댓글 0

[광명지역신문=김인숙 기자] 경기도가 경기도교육청을 비롯한 36개 공공기관과 경기시민사회단체 연대회의 등 6개 도내 민간단체 등과 손잡고 청렴문화 확산을 다짐했다.

경기도는 27일 오전 경기도청에서 이재명 도지사와 염태영 수원시장, 이우종 경기도문화의전당 사장, 최명옥 한국여성경제인협회 경기지회장 등 16명의 위원이 참석한 가운데 경기도 청렴사회 민관협의회 출범식을 가졌다.

민관협의회 구성은 2018년 10월 1일 제정된 ‘경기도 청렴사회 민관협의회 설치 및 운영에 관한 조례’에 따른 것으로 도는 지난해 11월 경기시민사회단체 연대회의 대표 등 위원 16명을 ‘경기도 청렴사회 민관협의회’ 위원으로 위촉한 바 있다.

민관협의회는 기관 간 경기도 청렴사회 만들기 사회협약을 체결하고, 청렴실천 범시민 운동 전개, 참여기관의 부패방지 우수시책에 대한 기관 간   공유 등을 추진하는 협의체다. 협약기관별로 연간 실천과제를 마련하고,  과제 이행사항도 점검‧평가한다.

이날 출범식은 위원회 위촉 후 처음 열린 공식 행사로 위촉장 전달과 함께 경기도 청렴사회 만들기 사회협약 체결식이 열렸다. 청렴사회협약에는 총 42개 도내 공공기관·민간단체 대표가 참여했다.

청렴사회 협약에 따라 각 참여기관은 청렴도 향상을 위해 노력하고, 공익 제보 활성화를 위한 제보자 보호와 지원을 위한 실질적 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또, 부패방지시스템 운영, 권익위원회의 반부패 청렴시스템 구축에  협조하고 금품, 향응 등을 제공한 단체에 대해서는 제재방안을 마련하기로 합의했다.

이어진 민관협의회에서는 협의회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민간부문 의장으로 양성호 건국대학교 명예교수를 선출했으며, 협의회 운영세칙안도 심의‧의결했다.

광명지역신문, JOYGM

서인숙 기자  sis386@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