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사회
경기도, 일하는 청년통장 대상자 5천명 선발
  • 김인숙 기자
  • 승인 2017.06.11 22:19
  • 댓글 0

경기도가 청년근로자의 자산형성을 위해 추진하는 ‘일하는 청년통장’의 상반기 대상자 5천명을 선발, 이들과 약정식을 개최한다. 도는 올해 9천명을 대상으로 일하는 청년통장 사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경기도는 오는 16일 고양 킨텍스를 시작으로 남양주 화도체육문화센터(17일), 수원 경기도문화의전당(19일), 안산문화예술의전당(21일), 성남시청(27일) 등 5개 권역에서 약정식을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앞서 도는 지난 4월 10일부터 21일까지 참가자를 모집했으며, 접수된 21,302명 가운데 소득인정액 조사와 심의위원회를 거쳐 최종 대상자 5천명을 선발했다. 일하는 청년통장은 기존 청년 취업지원책과 달리 청년들이 일자리를 유지할 경우 자산을 마련해 미래를 계획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경기도형 청년 지원정책이다. 가입자가 매월 10만원을 저축하고 3년간 일자리를 유지할 경우, 경기도 지원금과 민간기부금, 이자를 합쳐 3년 후 1천만원의 목돈을 마련할 수 있다.

경기도는 지난해 1,500명의 청년과 일하는 청년통장 약정을 체결한 바 있다. 도는 오는 9월 4천명을 추가 모집할 계획이다.

광명지역신문, JOYGM

김인숙 기자  porsche4@joygm.com

<저작권자 © 광명지역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